요세미티의 관문 마리포사에서 사금을 채취하다, 골드러쉬 포티나이너-
June 29, 2010

요세미티의 관문 마리포사에서 사금을 채취하다, 골드러쉬 포티나이너-

나파밸리를 떠나 요세미티 국립공원으로 가는 도중에, 관문도시로 자주 언급되는 마리포사에 들렸다. 현재는 요세미티 국립공원으로 가는 관문도시로 여겨지지만, 1949년에는 골드러쉬 붐이 일었던 곳이기도 했다. 그래서 그 시기에 왔던 사람들을 ‘포티나이너(49′er)’라고 한다. 지금은 다 흘러간 이야기지만, 금을 찾아서 이 먼 서부까지 왔던 사람들을 생각하면 참 Read More

마리포사에서 사금채취체험~ 골드(Gold)~!!!!
June 29, 2010

마리포사에서 사금채취체험~ 골드(Gold)~!!!!

와이너리투어를 모두 마치고 나서, 이어진 일정은 모두를 흥분케 한 쇼핑이었습니다. 특히 ‘나파아울렛’ 쇼핑은 우리나라에서 비싼 브랜드를 싼 값에 살 수 있기 때문에 매우 효율적이죠. 그중에서도 단연 ‘코치(COACH)’ 였지요. 물론 저도 어머니께 가방 두개를;;; 나파를 떠나서 도착한 곳은 바로 마리포사 입니다. 점심식사를 위해 들른 Read More

골드러쉬의 현장! 사금채취 체험 및 역사박물관 견학_마리포사
June 29, 2010

골드러쉬의 현장! 사금채취 체험 및 역사박물관 견학_마리포사

  마리포사(Mariposa)가 지도로 보니 요세미티 국립공원(Yosemite national park) 바로 옆에 있군요.   캘리포니아하면 19세기 골드러쉬(Gold rush)로 유명하죠. 이 지역에서 금이 발견되면서 1848~1849년사이 미국전역은 물론 중남미와 하와이, 중국에서 까지 금을 채취하기 위해캘리포니아로 몰려왔었고 그 시기를 골드러쉬(Gold Rush)라고 불리고 있습니다. 골드러쉬의 현장인 이곳의 역사적인 기록과 그 당시 방법 그대로 사금채취를 Read More

GOLD~! 사금채취을 경험하다!
June 25, 2010

GOLD~! 사금채취을 경험하다!

골드러시!!! 역사속에서 참 많이도 들어본 곳인데요! 이곳을 방문하였답니다. 1848∼1849년 캘리포니아주에서 발견된 금을 채취하기 위해 사람들이 몰려든 것이 시초인데요- 1848년 새크라멘토에 가까운 아메리칸강의 지류 강바닥에서 금이 발견되고, 그 주변에서 많은 금이 나오자, 미국인이 이 지역으로 일을 팽개치고 금을 캐러 모여들었다고 해요- 이 소문이 퍼지자, Read More

마리포사에서의 사금채취! 골드를 외치며 연금술사가 되어본 하루!
June 18, 2010

마리포사에서의 사금채취! 골드를 외치며 연금술사가 되어본 하루!